사건사고
2019.06.28 12:04

전설의 집단 패싸움

조회 수 2621 추천 1 댓글 7
FA2AF0CA-B767-420D-8930-483FC6B10D85.jpeg 전설의 집단 패싸움

해병대 공군 비행학교 습격사건 (1966)

 

 

버스에 타려는 공군 장교 3명을 술에 취한 해병 장교 8명이 승차하지 못하도록 방해하고 집단구타하는

 

사소한 시비로 시작해서 해병대와 공군간 패싸움으로 번진 대한민국 군대 희대의 병림픽

 

 

 

공군 장교들을 집단구타를 한 해병 장교들을 쫓아가 공군 장교 16명이 가해 해병장교들에게 보복폭행을 했다.

 

 

이에 보복하기 위해 해병 장교 총 129명이 집단탈영(...)해서 공군 비행학교를 새벽에 기습(...)

 

당직사령실을 점거하고 중령인 당직 사령에게 당사자들을 불러 사과를 시키라고 요구하고, 조종 장교 내무반에 침입하여 집단 폭행하였다.

 

 

비행학교측은 이에 응하지 않고 비상소집을 걸어 장병 300명을 소집하여 해병장교 129명과 대치하게 됐다.

 

쌍방 400여명이 얽혀 10분간 패싸움을 하였으나 숫자로 밀린 해병장교들은 도주하기 시작했다.

 

이 과정에서 자기들을 쫓아오면 항공기를 부숴버린다며 항공기 2대를 파손시켰다.

 

 

해병 장교들은 300여명의 잔뜩 화난 공군 장병들에게 쫓겨 도주했고,

 

1명의 해병 소위가 늪에 빠져 구조됐으나 결국 사망했다. 사인은 익사였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27883 미스테리 심해생물 어쩌다 낚는 어부가 최근에 인증한 심해생물들 5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7.03 3073 0
27882 공포 방사선의 영향으로 사망하기 직전인 에디슨의 조수의 손 1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7.03 2430 0
27881 사건사고 사람을 신원확인이 불가능할 정도로 완전히 태워버린 브라질 갱 2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7.03 2403 0
27880 사건사고 아기 울음소리 시끄럽다며 뜨거운 국물을 부어버리는 중국인 3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7.03 2026 0
27879 사건사고 작동중이던 놀이기구 박살나서 1명 사망 6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7.03 2012 0
27878 사건사고 차가 멈춰줘서 횡단보도 건넜더니 그 옆차에 치여버린 19세 여성 7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7.03 1747 0
27877 공포 혐) 209년동안 보관중인 포르투칼 연쇄살인범의 머리 4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7.03 1925 0
27876 사건사고 곰에 납치되 한달만에 구조된남성 6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8 2451 1
» 사건사고 전설의 집단 패싸움 7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8 2621 1
27874 사건사고 반역죄로 잡힌 미국 여성 도쿄 로즈 '아이바 토구리'의 이야기 4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7 2080 1
27873 사건사고 죽다 살아난 갈매기 1마리 4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7 2324 1
27872 역사 1907년 노예선 나포 4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7 1923 2
27871 공포 원전 붕괴 이후, 후쿠시마의 사람들 6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7 1890 1
27870 공포 1950s 케냐의 코끼리 무리 ㄷㄷㄷㄷ 4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7 1834 1
27869 공포 죽은 후에 절대 마시면 안 되는 물 3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7 2293 1
27868 기타 다들 울음소리는 알지만 어떻게 생긴지는 모르던 녀석 3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7 1600 1
27867 사건사고 비행기 이륙실패로 3명 사망, 3명 부상 9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6 1837 1
27866 공포 거미에게 먹혀버리는 찍찎이 5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6 1964 1
27865 공포 10일간 전원 꺼진 냉장고에 들어있던 음식들의 상태가... 4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6 1981 1
27864 사건사고 남자친구의 고환을 깨부순 혐의로 체포된 21세 여성 3 title: 갓스나여고생 2019.06.26 2095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396 Next
/ 13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