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094 추천 0 댓글 10

great_white_shark_by_sameerprehistorica-daj5u0i.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백상아리


위 비교도는 가장 큰 백상아리를 기준으로 한 듯 싶네. 보통은 4~5m 정도야.


cretoxyrhina_by_sameerprehistorica-d9dyy6o.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크레톡시리나


백악기 후기 북미에서 살았던 7~8m 크기의 고대 상어.

크시팍티누스, 아르켈론, 소형 모사사우루스등을 먹이로 삼는 최상위 포식자였어.




orca_by_sameerprehistorica-d7zualh.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범고래


현재 바다의 최상위 포식자, 범고래. 수컷 기준으로 6~8m 크기에 높은 지능을 자랑하는 고래야.


dunkleosteus_by_sameerprehistorica-d75vryh.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둔클레오스테우스 테렐리


데본기 후기에 살았던 판피어로 길이 약 6m, 무게 1t 에 달하는 괴물이었어.

판피어는 원시적인 형태의 턱이 생기고 있던 단계의 물고기를 말해.



xiphactinus_by_sameerprehistorica-d75vrd3.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크시팍티누스 아우닥스


백악기 후기에 살았던 길이 6m의 대형 육식성 어류. 아까 소개한 크레톡시리나가 얘를 먹고 살았어.




pliosaurus_funkei_by_sameerprehistorica-d78b6c9.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플리오사우루스 훈케이


쥐라기 후기 유럽에서 살았던 가장 거대한 장경룡으로 약 10~13m 정도였다고 해.

유명한 크로노사우루스보다 더 큰 크기야.



mosasaurus_by_sameerprehistorica-d6jmurs.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모사사우루스 호프마니


백악기 후기 지구 바다 전역을 지배했던 위대한 해양 파충류, 모사사우루스.

가장 큰 종인 호프마니는 17m를 넘는 괴물. 당시 바다에 살았던 모든 것을 먹이로 삼았을 거야.


megalodon_by_sameerprehistorica-d4xh1bi.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오토두스(카르카로클레스) 메갈로돈


마이오세~플라이오세에 해당하는 긴 시간동안 바다를 지배한 고대 상어, 메갈로돈.

길이는 논란이 많은데, 요즘은 16~18m 정도로 보고 있어. 무게는 18m 개체 기준으로 약 50t.

육해공을 통틀어 역사상 무는 힘이 가장 강했던 동물이래. 치악력은 11t 이상.


livyatan_by_sameerprehistorica-d6e4um0.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리비아탄 멜빌레이

신생대 마이오세에 살았던 거대한 이빨고래로 메갈로돈과 공존했어.

길이는 약 16~17m로 현생 향유고래와 비슷한 크기야. (향유고래는 리비아탄의 근연종)




leedsichthys_by_sameerprehistorica-d76ehye.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리드시크티스

쥐라기 중기에 살았던 거대한 어류.

예전에 '참 거대한 놈이다' 라 말이 많았는데 현재는 고래상어와 비슷한 크기라고 밝혀졌어.

최대 크기는 약 16m. 그림에 있는 크기가 최대 크기야.



basilosaurus_by_sameerprehistorica-d76zwah.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바실로사우루스

사우루스가 들어가지만 공룡이나 해양 파충류는 아닌, 멸종된 원시 고래.

다큐멘터리에 거대 상어 오토두스 소콜로비와 함께 자주 출연한 녀석이지.

길이는 18m 정도로 매우 길었지만, 몸이 두껍지 않고 매우 긴 형태였어.


humpback_whale_by_sameerprehistorica-d9zteum.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혹등고래

길이 12~15m 정도의 대형 고래로 현재 서식하는 종.

다들 얘는 알지?


blue_whale_vs_megalodon_by_sameerprehistorica-d7k2m1y.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대왕고래


지구 역사상 가장 큰 동물(길이가 아닌 무게를 비롯한 체급 기준), 대왕고래와  메갈로돈의 크기 비교도.

펨형들이 좋아하는 대왕고래야. 길이는 30m에 무게 150t 이라는, 정말 괴물 같은 크기를 자랑하지.




blue_whale_size_comparison_by_sameerprehistorica-d5zk3fx.jpg 정보, 스압]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jpg
역대 최대 타이틀을 단 동물들의 크기 비교도

위쪽부터  보잉 737-900 (42m), 케찰코아틀루스 (날개 길이 11m),  펠라고르니스(날개 길이 6m)


아시아 일직선 상아 코끼리, 인간, 푸에르타사우루스(37m), 아프리카 코끼리, 스피노사우루스(16m)


대왕고래 (30m)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27456 공포 유명 살인마 이야기 14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20 2707 0
27455 역사 고대 로마 군인들이 남긴 욕설 5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20 2424 0
27454 사건사고 회사에서 일하다가 노벨상 받은 회사원 5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20 1977 0
27453 역사 1차 세계대전 당시 독일제국이 만든 유보트 수준 5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7 2689 0
27452 역사 세계2차대전중 영국에 가장큰 타격을준 작전 4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7 2182 0
27451 미스테리 석유 위성 타이탄의 신비 5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7 2637 0
27450 사건사고 2018.8.11 그것이 알고싶다 - 인제대교 추락 사망사건 반전 포인트 7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7 2903 0
27449 공포 이해하면 무서운 이야기 모음 6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7 2632 0
27448 공포 공사장 철근이 몸에 박힌 근로자 7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2 3342 0
27447 공포 발이 너무 커서 신발을 신어본 적이 없는 14세 소년 6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2 3161 0
27446 사건사고 발에 슬러그탄 쏴서 구멍이 뚫려버린 녀석 5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2 2893 0
27445 기타 고양이 혀에 돌기가 있는 이유 10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2 2991 0
27444 미스테리 80000살로 추정되는 나무뿌리 6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2 2823 0
27443 공포 후버댐에 얽힌 재밌는 얘기들 6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2 2192 0
27442 공포 강아지 인증 레전드 13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12 7434 0
27441 공포 선풍기 틀고 자면 위험한 이유 8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09 3632 0
27440 공포 베트남인이 기억하는 베트남 전쟁 10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09 2915 0
» 공포 지구의 바다를 지배하던 괴물들의 크기 비교도 10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09 3094 0
27438 사건사고 듀스의 마지막 활동부터 김성재의 죽음까지 걸린 시간 3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09 2200 0
27437 대학교 엘리베이터썰 3 title: 갓스나여고생 2018.08.09 2313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382 Next
/ 1382